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유영록, “N번방 가해자 강력 처벌” 촉구

기사승인 2020.03.24  18:46:46

공유
default_news_ad1

- “딸 가진 아버지로서 함께 분노…예방 못한 현실 안타까워”

 

 

 ‘
유영록(전 민선 5~6기 김포시장) 김포시甲 무소속 예비후보가 텔레그램 N번방, 박사방 사건’에 대한 신상 공개 등 강력한 처벌을 촉구하고 나섰다.

유영록 예비후보는 페이스북을 통해 23일 “(N번방 가해자 강력 처벌) 국민청원이 200만명을 넘어갔다. 저 역시 딸을 가진 아버지로서 이번 사건을 보며 분노하였지만 현행법상 이러한 안타까운 사건을 예방하지 못했다는 사실이 더욱 더 안타까웠다”며 “저 유영록은 안전한 대한민국, 믿을 수 있는 김포와 여성, 아이들이 당연한 권리를 보장 받고 걱정 없이 살아갈 수 있는 세상을 위해 끝까지 함께 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유 예비후보는 이번 ‘N번방 사태’와 관련, “주범 신상 공개, 참여자의 공범 입법화, 피해자 피해 구제 제도화, 신고자 포상제도 강화 등 유사 사건 재발을 위한 다양한 안전장치 마련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윤현숙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