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포복지재단, 취약계층에 위기지원물품 2차 전달

기사승인 2020.05.22  11:19:57

공유
default_news_ad1

-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300가구에 지원

 

김포복지재단(대표이사 이병우)은 지난 19일 김포파주인삼농협에서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을 위한 위기지원물품을 전달했다.

이번에 지원된 2차 물품은 최근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가 확산하고 지역사회 감염우려가 높아져 복지시설 이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고 복지 사각지대에 처한 북한이탈주민, 사할린동포, 난민 등 총 300가구를 대상으로 총 6곳의 사회복지시설(김포시사회복지협의회, 대한적십자사봉사회김포지구협의회, 김포시장애인복지관, 김포시종합사회복지관, 김포시외국인주민지원센터, 김포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로 전달돼 사례가구에 지원됐다.

이날 참석한 조선희 김포시사회복지협의회장은 “가정 내 꼭 필요한 지원물품을 세심하게 선정해 대상자들에게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으며, 임상희 대한적십자사봉사회 김포지구협의회장은 “나눔의 의미는 마음가짐에서 출발하는 것 같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병우 대표이사는 “김포복지재단은 지속적으로 코로나19의 확산방지를 위해 노력할 것이며, 취약계층에게 어려움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윤현숙 기자 gimpo1234@naver.com

<저작권자 © 김포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